See all those languages up there? We translate Global Voices stories to make the world's citizen media available to everyone.

Learn more about Lingua Translation  »

Korea: Spreading propaganda leaflets to North Korea

Photo: Bbira Balloon

South Korean civil rights groups have infuriated North Korea by releasing “bbira” propaganda leaflets into the country by sea and by air. Activists have recently sent the leaflets using fishing boats and advertisement balloons. The leaflets contain information ranging from Kim Jong Il’s sickness, to his private life, and to calling on North Koreans to topple him [En].

The North Korean government has criticized the South Korean government’s attitude toward these groups and warns it will shut down the Kaesong industrial complex. The North Korean government even implied that those continual activities might lead them to take some instant and strict actions to South Korea.

The sudden tension and activities by those groups draw many opinions from netizens.

Many netizens share their memories about bbira and show concerns about new bbira era.

삐라. 우리 말이 아니다. 국어사전에 보면 ‘전단의 북한 말'로 되어있다. 그런데 요즈음 우리 언론에 이 삐라 이야기가 등장하고 있다.

어렸을 때 보았던 북한 삐라의 기억

어렸을 적에 삐라를 본 기억이 난다. 길을 가다가 주은 삐라에는 박정희 대통령이 톱스타 여배우를 껴안고 있는 그림이 그려져있었다. 워낙 오랜 세월이 지나 기억이 잘 나지는 않지만, 어린 눈에도 무척 조잡한 그림과 글귀가 있었던 것 같다. 아마도 북한에서 내려보낸 삐라였을 것이다. 세월이 지난 지금에도 그 때 보았던 삐라 기억이 나는 것을 보면, 그 때 보았던 삐라가 어린 가슴에 무척 놀라웠던 모양이다. 그런데 정말 오랜만에 삐라 이야기를 듣게되었다. 한 민간단체가 북한지역에 김정일 국방위원장을 비난하는 삐라를 살포하고 있어 남북간에 논란거리가 되고 있다는 것이다.[…]

북측의 격분, 도대체 어떤 삐라이길래…….

도대체 누가 제작하고 어떤 내용이 담겨있는 삐라이길래 북측이 이렇게 격분하며 민감하게 받아들이는 것일까. 언론에는 ‘민간단체'라고 보도되고 있지만, 삐라 살포를 주도하고 있는 곳은 자유북한운동연합 (대표:박상학)이라는 단체이다.

2005년부터 북한에 삐라 보내기를 해왔다고 밝히고 있는 이 단체는, 자신들이 삐라 살포활동을 하게 된 이유를 이렇게 설명하고 있다.

2000년 6월15일 김대중•김정일 상봉(남북정상회담)이후 상호 “체제에 대한 비난과 선전을 자제 한다”면서 대한민국정부는 1953년 7월 27일 정전 후 반세기에 걸쳐 DMZ 상에서 북한군인들에게 자유대한민국에 대한 체제의 우월성과 자유의 정신을 선전하던 대북 전광판과 대북방송을 일방적으로 해체하고 국방부 대북심리전단에서 꾸준히 해오던 애드벌룬에 의한 북한의 모든 지역에로 전단지, 유인물 보내기마저 포기하였기 때문이다.

정부가 안하니까 자신들이 나섰다는 이야기이다. 삐라의 내용은 보면 북한이 왜 그렇게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지 어느 정도 알 법하다. 삐라는 김정일 위원장에게 9명의 부인이 있었다는 내용의 도표까지 싣고 있다. 이 도표 앞에는 ‘김정일은 과연 어떤 인간인가? 진실은 이렇습니다'라는 부분도 있다[Kr].

1960년대식 행동, 중단해야
이 삐라의 내용과 방식을 접하니, 수십년전 어렸을 때 보았던 삐라가 생각난다. 내용이나 표현에서 조잡하기 이를 데 없었던 삐라 말이다. 그런데 지금 그런 수준의 삐라를 다시 보게되다니, 더구나 그런 삐라가 우리 측에서 북측으로 보내지고 있다니. 그렇지 않아도 안좋은 남북관계에 악영향을 미치는 행동이다. 정부는 이들 단체의 행동을 제지시킬 마땅한 방법이 없어서 고민중이라고 한다. 이명박 정부로서도 이런 문제가 남북간에 논란거리가 되는 일이 부담스러울 것이다. 통일부가 삐라 살포행동의 자제를 요구하는 입장을 밝혔지만, 이들 단체가 당장 말을 들을 것 같지는 않다.

그러면 어떻게 해야 할까. 햇볕정책 지지하던 사람들이 말하면 또 ‘좌파'들이라고 더 반발할테니, 코드가 같은 사람들이 나서서 말리는 것이 낫지않을까. 이명박 정부가 책임지고, 또 대한민국 보수가 나서서 이들의 1960년대식 행동을 중단시키는 것이 마땅하다. 지금 세상이 어느 세상인가.

Bbira. It is not our vocabulary. Checking a Korean dictionary, it says, ‘as North Korean vocabulary, it means propaganda leaflet.’ Recently, many media are talking about bbira.

What I remember about bbira

I remember when I was kid, I saw a bbira. It was a painting showing South Korean President Park Chung Hee was hugging a topnotch actress. It was long time ago, and so I don’t remember well. What I remember is that the painting looked coarse to even a child’s perspective. It seems that North Korea spread it. The reason why I still remember is because I was so nervous at that moment. And after a long time I haven’t heard about bbira until now. Private organizations are spraying bbira to North Korea about criticizing the North Korea leader.[…]

Why North Korea is so mad about bbira…

Why is North Korea so upset about this bbira and what contents does it have? Media just indicates it as a ‘private organization.’ It is Fighters For Free North Korea (FFNK). The organization has sprayed bbira since 2005 and the representative explains why they started this activity.

“After the meeting between Kim Dae Joong (South Korean President) and Kim Jong Il (North Korean Leader) on the 15th of June, 2000, South Korea stopped making propaganda and broadcasting that have taught about freedom and superiority of political systems of the South Korean government toward North Korean soldiers in the demilitarized zone. In addition, South Korea also gave up leaflets and printed copies that they sprayed through advertising balloons since they did after the ceasefire agreement on the 27th of July, 1953.”

It means that they are doing this because the government doesn’t do it anymore. Looking at the contents of bbira, it is understandable why North Korea is so sensitive. Bbira even shows a table indicating that Kim Jong Il has 9 wives.[Kr] Above the table, it says ‘Is Kim Jong Il really a human? The truth is here.’

We should stop the activity of the 1960s style

Looking at the contents of bbira, I thought about bbira that I saw several decades ago. But now I see the bbira in the 1960s style and we spread them to North Korea. Our relations with North Korea are not good now and this will make it worse. The government said that they are also worried, but can’t find a way to stop them. The Lee government must not be comfortable with this because it causes worse relations between North Korea and South Korea. Even though the Ministry of Unification asked to restrain those organizations from these activities, I don’t think that those organizations will stop.

Then what do we have to do? The Lee government should take responsibility for this and should stop these 1960 style activities. What kind of world do we live now?

Not a few netizens are not happy about activities of those organizations.

삐라.. 참으로 오랜만에 들어보는 말인데, 어제 신문을 뒤적이다 의외의 기사를 보았다. 북한이 “남한측에서 대북전단(삐라) 살포를 중단하지 않으면 즉각 행동에 나서겠다” 고 했단다. 아니, 삐라는 북한이 주로 뿌리는거 아니었나? 초등학교 때만해도 삐라를 줏어다가 학교에 제출하면 학용품으로 바꿔주곤 했었던것 같은데, 그때 내눈에 띄지 않던 삐라가 얼마나 원망스러웠는데.. 이젠 우리나라가 뿌리는 구나..

점심을 먹으면서 동료들과 이야기를 했는데, 아마 삐라 뿐만 아니라 (북한에서 볼때) 간첩도 우리가 더 많이 보내고 있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든다. 경제력이 월등하니 당연한건가.. 그런데, 이 글을 포스팅 하면서 찾아보니,삐라는 기독교단체에서 주로 보내나 보다. 참 하지 말라는 짓은 골라서 한다는 생각이 든다.

Bbira…I haven’t heard this word for a while. I saw interesting news yesterday. North Korea said ‘If South Korea doesn’t stop spreading bbira, we will take an immediate action.’ Oh, I thought that North Korea is the one that spreads bbira. When I was at primary school, if I found bbira and brought them to the school, the school awarded me with stationery goods. At that time, I was looking for bbira with feverish eyes. But now, South Korea does this action.

While I had lunch with my company colleagues, we said that maybe South Korea sends a larger number of spies to North Korea than North Korea does. It might be true because of the economic gap. With curiosity, I looked for other writings about this news. It seems that Christian groups are sending bbira [Kr]. Why do they do that?

Passive reaction from the South Korean government is also criticized by some netizens.

대북삐라(이하 대북전단)가 남북관계를 경색시키는데 한몫을 하고 있다.[…] 통일부와 현정부는 남과 북이 합의한 합의서들을 다시 봐야 한다. 이명박 정부가 남북관계에서 6.15공동선언과 10.4남북정상선언보다 중요시하는 1992년 채택된 남북기본합의서에도 남북 상호 비방ㆍ중상 금지 조항이 있다. […]북한이 제기하는 대북전단 살포 중단 요구는 남북 간의 합의사항에 기초한 것이다. 합의사항을 위배하고 있는 것은 남측당국이다.

언론에서는 북한과 남측 보수단체들의 틈바구니에서 오도가도 못하는 통일부의 처지에 대한 보도가 이어지고 있지만, 통일부는 사실상 자기 직무를 하지 않고 있는 것이다. 통일부는 대북전단을 살포하는 관련단체에 자제를 요청했다고 하지만,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니다. 오히려 대북전단을 살포하는 보수단체들은 통일부에 대해 더 반발하고 있으며, 전단살포를 계속할 것이라는 입장을 취하고 있다. 촛불을 든 국민들은 모두 범법자로 만들고, 강경진압해온 당국이다.
그런데 이번에는 희안한 상황이다. 남북관계를 경색시키는 전단살포에 대해서 당국은 보수단체들 눈치보기에 여념이 없다.[…]

Bbira leads to more tense relations between North and South Korea.[…] The Ministry of Unification and the current government should look at written agreements that North Korea and South Korea consulted together. Those agreements all include prohibition from abusing and slandering.[…] The North Korean request of stopping bbira is actually based on the agreement that North and South Korea made. South Korea is violating the agreement.

The media just says that the Ministry of Unification has hard time between North Korea and conservative groups in South Korea. However, the Ministry of Unification actually doesn’t do their duty. The Ministry of Unification said that they asked those groups not to spread bbira. But that’s all. Those conservative organizations are more strongly repulsing and insisting that they will continue spreading bbira. It was the government that treated people holding candles as criminals and forcefully suppressed them. But this time is different. The government is busy studying faces of those conservative organizations.[…]

And how about people who are in military service at present… ?

저 군인입니다…전쟁이 무섭습니다 ㅠㅠ
뭐…반쯤은 진담인 농담입니다. 한창 북한관련 뉴스로 꾸준히 화젯거리가 되고있는 북한 삐라 배포…
솔직히 말해서 그다지 보기 좋은 모습은 아닌듯. 북한이 한 민족이다 뭐다 하긴 하지만 솔직히 21세기를 살아온 저로써는 그다지 한민족이다 뭐다 한 생각이 전혀 들지도 않는게, 개인적으로 친척중에 이산가족이 있는것도 아니고, 통일이 될 경우 호황을 누릴 직종(건설업, 부동산 등등)에 종사 할 생각도 전혀 없는데 통일을 굳이 고집할 필요성을 느끼지 못하는 조금…아니 많이 이기적인 인간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삐라 배포를 통해 민심선동이라니…이런건 분명 침략행위라고 봐도 무방 하지 않는가? 모순아닌가? 물론 수천만의 국민들이 사는 사람들의 의견이 하나 일수는 없겟으나, 한쪽에서는 평화 통일을 내세워 반미를 외치면서 한쪽에서는 삐라 배포같은 전략적 침략행위라니. 삐라 배포는 분명 국가 보안법에 위배되는 반국가 단체와의 통신 행위로써 불법이다. 삐라 관련 민간단체들이 내세우는 ‘북한 땅으로 제대로 갈 수 있을지 없을지 모를 원시적 방식으로, 학정에 시달리는 북한 동포들에 대한 연민을 담아 날려보내는 것들이니 정부가 상관할 바 아니다라는 헛소리따윈 집어 치워라. 한번 물어보고 싶다. 당신들이 그 연민을 날려보내는 행동으로 돌아오는 것들에 책임을 질 수 있는지. 제대로 갈 수 있을지 없을지 모를 원시적 방법은 실제로 성공해서 북한에 도달했으며, 그로인해 위 뉴스처럼 공격의사까지 밝혔는데, 실제로 핵무기라 서울 한가운데 떨어질지 어떻게 아는가. 하루빨리 각성하길… 당신들의 행동에 국가의 안보와 안전이 위협받고 있다는 사실을… 안그래도 김정일 건강 이상설때문에 군생활 늘어날까봐 조마조마한 실정인데…

I am a soldier… I am scared of war.

Now all people talk about bbira… Honestly speaking, I don’t think that this is right. We all say North and South are brothers and sisters. But to me living in the 21 century, it is not so persuasive. I don’t have any relatives in North Korea and I am not planning to work in sectors (construction, real estate and so on) that are assumed to be popular after reunification. So I don’t feel that unification is necessary… maybe I am a selfish person.

However,

Demagogy through distributing bbira… Shouldn’t it be regarded as an act of aggression? Isn’t it contradiction? In one side, people are shouting anti-America and crying for peaceful unification and in other side, people are spreading bbira. Spreading bbira in that way is the illegal activity against the National Security Law. If the government lazily says that those organizations use primitive tactics that can’t guarantee those bbira to be able to reach North Korea and that they want to show their compassion to North Korean brothers and sisters who are suffered, it is nonsense. I would like to ask them, Can they take responsibility about their compassion? If those bbira will arrive in North Korean brothers and sisters’ hands, if the North Korean military will take actions at once, and if nuclear weapon will be dropped in the middle of Seoul… I hope that they realize what they do now. Due to their activities, the country is threatened in security and safety. I am nervous enough now that, because of the rumor of Kim Jong Il’s health, my military life can be extended.

Some netizens ask why North Korea is over-sensitive this time.

북한은 왜 삐라 살포에 민감한가?

북한이 우리의 탈북자 단체와 납북자 단체들이 살포한 전단에 민감한 반응을 보이고 있어 남북간에 새로운 쟁점으로 부각되고 있다. 이와 관련하여 국방부는 2005년 남북 군사회담에서 합의한 군사분계선 상에서의 전단살포 중지는 합의를 성실하게 지키고 있는데, 민간단체의 삐라 살포문제를 가지고 개성공단 사업과 개성.금강산 관광사업과 연계시키는 것은 적절치 못하다고 지적했다. 그렇다. 북한이 시비를 걸고 있는 민간단체들의 대북 삐라살포는 어제 오늘에 일어난 일이 아니다. 대북선교를 표방한 탈북자단체인 ‘기독 북한인연합’은 2003년부터 지금까지 무려 1천만장 정도의 전단을 북한에 살포해 왔고, ‘자유북한연합’은 2004년부터 매년 150만장의 삐라를 북한에 보내고 있다. […] 이들 민간단체들이 대북 삐라 살포에 드는 경비는 주로 재미 교포나 디펜스 포럼과 같은 미국 현지 단체의 후원금, 그리고 국내 민간단체들이 모금한 돈으로 충당하고 있다. 당국의 지원 없이 순수한 민간단체들이 모금한 돈으로 사용하고 있어 정부 당국으로서도 마땅히 제재할 방도가 없고, 단지 남북관계를 고려하여 자제를 당부하고 있는 정도다. 북한이 이같이 신경질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는 것은, 민간단체들이 전단지에 김정일의 유일 지배체제 유지와 북한이 부르짖고 있는 선군정치를 위해 북한 주민들의 인권이 처참하게 유린되고 있고, 굶주림에 시달리고 있는 북한 주민들의 참상을 담고 있는데다가 1955-2000년까지 북한에 납치된 500여명의 납북자 실태와 600여명의 생존 국군포로문제, 김정일의 와병설에 대해서도 전파하는 등 북한의 아픈 곳을 찌르고 있기 때문이다. 그리고 이같은 전단 내용을 북한 주민들이 접하고 있기에 북한으로서는 북한의 처참한 현실이 주민들에게 생생하게 전파되어 반 김정일 분위가 확산되는 것을 막기 위해서 일 것이다.[…] 북한이 민간단체들이 알리는 내용이 사실이 아니라면 그렇게 민감하게 행동할 일이 아닐 것이다. 북한은 민간단체들의 전단 살포 문제를 가지고 떠들면 떠들수록 북한의 참상이 북한 주민들과 국제사회에 더욱 더 확산되어 나가게 될 것이라는 것도 함께 알아두어야 한다.

Why is North Korea so sensitive to bbira?

North Korea shows sensitive reactions about bbira that organizations that North Korean defectors and South Korean abductees lead spread and this issue becomes a significant point of relations between North and South Korea. Regarding this, the Ministry of National Defense pointed out that the government sincerely followed the agreement that North and South Korea had in 2005, but, due to activities of private organizations, that the North Korean government wants to close the Kaesong Industrial Zone and Mt. Keumkang Tourism is not appropriate. That’s true. Spraying bbira is not a new story. ‘ The North Korean Christian Association since 2003 has spread 10 million bbira to North Korea and the Fighters For Free North Korea from 2004 sends 1.5 million bbira every year.[…] The expenses of bbira for those organizations are usually from Korean Americans, American organizations, such as Defense Forum, or domestic organizations. They don’t get any financial support from the government and therefore the government can’t block them forcefully. The reason why North Korea is so sensitive about the bbira is because it shows what’s happening to North Korea, such as humanitarian crisis, starving North Koreans, 500 abductees to North Korea between 1955 and 2000, 600 South Korean war prisoners, and Kim Jong Il’s illness. They are worried that these stories will be conveyed to North Korean people and might lead anti-Kim Jong Il atmosphere. […]If those stories are not true, North Korea doesn’t have to react so sensitively. The more North Korea talks about this scandal, the more stories about North Korea will be exposed to international society.

  • Pingback: “삐라” and North Korea . . . | The Marmot's Hole

  • livinginseoul

    Thank you for an interesting insight into the Korean citizen’s view of these activities.

  • Pingback: Ya Don’t Say… |

  • NYKorean

    To the ROK soldier who is scared…

    Don’t be. Kim Jong-Il would NEVER bomb South Korea. As much bellicose rhetoric they spew, they view South Koreans as their brothers and sisters. Their intimidation tactics are nothing but efforts to prolong Kim Jong-Il’s lavish lifestyle.

    You’re not selfish, you have to live in that atmosphere every day. But please think if YOU were living in N.Korea, starving for food, unable to feed your parents, brothers and sisters and your own children…

  • Pingback: Global Voices Online » Northeast Asia: 2008 Review

Receive great stories from around the world directly in your inbox.

Sign up to receive the best of Global Voices
* = required field
Email Frequency



No thanks, show me the site